검색

 최종편집 : 2019-11-19 오후 04:11:45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자치행정 > 전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전주시, 세외수입 우수사례 발표 전국 ‘최우수상’ 수상

전주한옥마을 천만 관광객 통해 지방재정 확충 기여

2019년 11월 07일 [(주)전북언론문화원]

 

전주시가 국내 지방자치단체 중 세외수입 확충을 잘한 것으로 평가됐다.
전주시는 지난 6일 행정안전부의 ‘2019년 세외수입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문화가 돈이 되는 전주형 컬처노믹스(Culturenomics)’를 발표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우수사례 발표대회는 정부가 전국 각 자치단체에서 추진하는 세외수입 확충 및 징수율 향상을 위해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공유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체납·징수관리 강화 △신규수입원 발굴 △세외수입 운영 혁신의 3가지 분야로 나뉘어 진행됐다.

전주시는 지난 9월 24일~25일 이틀간 열린 ‘전라북도 세외수입 연구발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이번 전국대회에 출품돼 총 108건의 사례 중 서면과 발표평가를 거쳐 12건의 우수사례에 포함됐으며 최우수상을 거머쥐게 됐다.

전주시가 발표한 ‘문화가 돈이 되는 전주형 컬처노믹스’는 전주한옥마을과 전통문화라는 차별화된 전주만의 문화적 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유료 콘텐츠를 개발하고 운영함으로써 시민과 천만 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이고, 세외수입을 확충한 것이 핵심으로 전국 우수사례로 평가됐다.

주요 내용은 △역사문화 콘텐츠 운영을 통한 경기전 입장료 유료화 △한옥마을 주말·평일 상설공연 △한벽문화관·공예품전시관 전통문화체험 △한옥마을 내 문화시설의 수익시설 전환 등 신규수입원 발굴 등으로, 시는 이를 통해 총 130억원의 지방세외수입을 확충했다.

박경희 전주시 세정과장은 “앞으로도 전주시 모든 공무원이 사명감을 가지고 시민의 복지증진에 사용되는 세외수입 자주재원 확충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우수사례 선정으로 오는 12월 중 개최되는 지방재정 우수사례 발표대회 이후 기관 표창과 특별교부세 인센티브를 받을 예정이다.

시사전북닷컴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주)전북언론문화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전북언론문화원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전북언론문화원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북도, 전국 지적측량 경진대회 정..

원광대 김성철 교수, 루게릭 치료제..

전주시 내년도 예산안 ‘경제 살리..

전주에너지전환박람회 ‘나는 뽁뽁..

이스타항공, 연말연시 풍성한 이벤..

부안군-중국 안강시, 국제우호도시..

문 대통령 “군산, 전기차 메카 우..

완주군, ‘알기 쉬운 결산보고서’ ..

하늘에서 바라본 새만금, 수상작 전..

전북지역도 高價 아파트 시대 열리..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사업자성명: (주)전북언론문화원 / 사업자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41 / 등록일자 : 2009년 9월 25일 / 발행소: 54994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13 대우빌딩 14층
발행인: 김진구 / 편집인: 김진구 / mail: minbum7981@hanmail.net / Tel: 063-288-6800 / Fax : 063-288-68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은자
Copyright ⓒ (주)전북언론문화원.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