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만통합검색

 최종편집 : 2019-05-20 오전 09:00:02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원광대 개교 73주년 기념식 개최

제2 창학 운동으로 세계 유일 글로벌 마인드 개벽대학 발돋움

2019년 05월 14일(화) 16:08 [(주)전북언론문화원]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는 개교 73주년 기념식을 원광학원 허종규 이사장과 박맹수 총장을 비롯해 교직원, 학생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4일 오후 2시 교내 숭산기념관 3층 대법당에서 개최했다.

ⓒ (주)전북언론문화원



15일 개교기념일에 하루 앞서 열린 기념식에서는 교직원들에 대한 30년·20년 연공상 및 공로상, 교육 업적상을 비롯해 강의우수상, 학술공로상을 시상하고, 학생 표창과 함께 홍업의 원의학회장, 임해곤 엔젤의료재단 이사장, 김강호 ㈜오디텍 대표 등 외부인사 8명에게 대학발전 기여 공로를 인정해 각각 공로패를 전달했다.

특히 수원행 열차 안에서 심폐소생술로 50대 응급환자의 소중한 생명을 살린 과학관 이승준 직원과 간경화로 투병하는 어머니에게 자신의 간을 이식한 중앙도서관 김정헌 직원이 생명을 존중하는 도덕대학의 건학이념을 실천하는 귀감을 보여 특별상을 받았다.

박맹수 총장은 기념사에서 “공공을 위해 봉사하여 모두가 하나가 되는 세계를 건설하자는 것이 원광대학교의 창학(創學) 이념”이라고 강조하고, “지금이야말로 도학과 과학, 동양의 오랜 인문주의와 서양 근대의 합리주의가 어우러지는 창조적인 학문이 요청되는 시점”이라며, ”새로운 학문으로 새로운 일꾼을 양성하여 새로운 문명을 건설하는 것이 원광대의 새로운 과제이자 비전“이라고 말했다.

이어 “시대적 과제를 수행하여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의 정신과 생각과 마음이 거듭나야 하고, 이 새로운 학문을 ‘개벽학(開闢學)’으로 정립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깨어있는 정신과 비판하는 이성, 열려있는 마음과 도전하는 열정이 하나로 어우러진 상태가 일원도덕(一圓道德)의 경지이며, 일원도덕이 갖추어질 때 우리는 개벽의 일꾼으로 거듭날 수 있고, 우리가 개벽되면 세상도 개벽되고, 개벽세상은 차별도 없고 혐오도 없으며 소외도 없는 모두가 하나 되는 세상”이라며, “일원도덕을 구현하기 위한 개벽학의 정립을 모색하고, 무에서 유를 일구어내셨던 선진들의 자랑스러운 전통을 창조적으로 계승하기 위한 ‘제2의 창학 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스승님들의 가르침과 예견을 받들어 대학 교훈이 ‘지덕겸수, 도의실천’으로 됐을 것”이라는 허종규 이사장은 치사를 통해 “원광가족 모두 새로운 믿음과 각오로써 학교 교훈이 지향하는 길로 함께 나아가자”며, “글 속에만 있는 죽은 교훈이 아니고, 학생들을 향하는 가르침으로써 만의 교훈이 아닌 교직원들이 먼저 실천하여 모범을 보이는 생생약동하는 교훈이 되어 원광대학교가 세계 유일의 진정한 도덕대학으로 우뚝 발돋움하기를 간절히 염원한다”고 말했다.

1946년 유일학림(唯一學林)으로 시작해 1971년 종합대학교로 승격, 오늘에 이르고 있는 원광대는 지난해 12월 제13대 박맹수 총장 취임 이래 ‘사람 중심의 소통, 세계로 향하는 변화, 글로벌 마인드로 도약’을 기치로 새로운 시대를 디자인할 창조적 인재양성에 힘쓰고 있다.

시사전북닷컴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주)전북언론문화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전북언론문화원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전북언론문화원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북캠핑클럽, 2019 봄 정기 캠핑 ..

전주현암교회 장로 안수집사 권사 3..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사업자성명: (주)전북언론문화원 / 사업자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41 / 등록일자 : 2009년 9월 25일 / 발행소: 54994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13 대우빌딩 14층
발행인: 김진구 / 편집인: 김진구 / mail: minbum7981@hanmail.net / Tel: 063-288-6800 / Fax : 063-288-68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은자
Copyright ⓒ (주)전북언론문화원.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