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만통합검색

 최종편집 : 2019-05-24 오전 10:07:36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뉴스 > 문화예술관광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미륵사지유물전시관 - 국립익산박물관으로 명칭 변경

2020년 3월 새롭게 개관 예정

2019년 03월 12일(화) 15:48 [(주)전북언론문화원]

 

익산시(시장 정헌율)와 국립익산박물관(관장 정상기)은 기존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이 3월부터 국립익산박물관으로 명칭 변경되었다고 밝혔다.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은 2015. 12. 30일에 국립으로(기존 도립) 전환되어 운영되어 오다가 새롭게 건립중인 박물관의 개관을 위해 국립익산박물관으로 변경되는 것이다.
기존 전시관 바로 앞에 새롭게 건립중인 익산박물관은 오는 8월 준공예정이며 연말 시험운영을 거쳐 내년 3월에 일반인을 대상으로 개관할 예정이다.

국립익산박물관은 미륵사지 석탑에서 출토된 ‘사리장엄구(보물1991호인 사리내외호, 사리봉영기, 청동합 등)’를 비롯하여 국보 제123호 ‘왕궁리오층석탑 사리장엄구’등 익산문화권의 주요유물 3만5천 여점을 보유할 예정이며 사적지 내에 위치한 점을 감안하여 주변 경관을 해치지 않게 히든뮤지엄(숨은박물관)으로 설계, 건립 중으로 완공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미륵사지를 더욱 알차게 채워줄 예정이다.

정상기 관장은 “국립익산박물관은 13번째 국립박물관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익산역사지구의 역사와 문화를 동아시아적 관점에서 조망하는 익산문화권 대표 박물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시사전북닷컴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주)전북언론문화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전북언론문화원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전북언론문화원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전북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남원시, 행안부 적극행정 우수사례 ..

국가인권위원회 전북인권사무소 설..

여성바둑 세계 최강 남원에서 가리..

전주한옥마을, 밤에 걷고 싶은 명소..

국립임실호국원, 호국영현 합동안장..

우리는 즐거움에 뛰었다!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사업자성명: (주)전북언론문화원 / 사업자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41 / 등록일자 : 2009년 9월 25일 / 발행소: 54994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13 대우빌딩 14층
발행인: 김진구 / 편집인: 김진구 / mail: minbum7981@hanmail.net / Tel: 063-288-6800 / Fax : 063-288-68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은자
Copyright ⓒ (주)전북언론문화원.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